어글리 트루스(2009, The Ugly Truth) 
 
 
제작사 : Lakeshore Entertainment / 배급사 : 한국 소니 픽쳐스 릴리징 브에나 비스타 (주) / 수입사 : 한국 소니 픽쳐스 릴리징 브에나 비스타 (주)
 
감독 로버트 루케틱
배우 캐서린 헤이글 / 제라드 버틀러 
장르 로맨틱 코메디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시간 95 분
개봉 2009-09-17
국가 미국




- 추천 : 동성 간... (주로 여성들이 될듯) 다만 남자에 환상 가진 여자들에는 현실 인식 내지 충격이...
- 비추 : 남녀 연인... "자기도 저래 ?" "아니야. 저건 짐승 같은 일부 남자들만그래"라며 땀을 삐질 거릴 수 있는 상황이 옴

* 줄거리

노처녀 PD 애비는 강아지 보다 고양이, 외모보다 마음, 야한 농담보다 와인과 클래식을 즐기는 백마탄 남자를 만나고 싶어한다.
하지만, 고양이가 리모컨을 잘못 눌러 심야 TV쇼에 본능에 충실한 어떤 남자 방송을 보게된다.
애비는 '남자의 사랑은 섹스' 뿐이라는 얘기에 발끈하고 전화로 방송에 출연도 하고 한방 얻어 맞게된다.

시청율에 고민하는 방송국에서는 그런 변태와 같이 남자를 뉴스에 출연시키게 되고 애비 입장에는 자신의 프로가 방송 사고에 가까운 저질이 되어 버린다.

그러던 어느날 애비 앞에 외모, 능력, 매너까지 갖춘 완벽남이 등장하면서 애비는 마이크의 도움을 받아 그 남자를 낚는데 성공한다.

마이크가 다른 방송국에서 스카웃 제의가 왔다는걸 알고 애비를 남자 친구와의 여행도 마다하고 만나게 되는데...
단 둘이 술과 춤을 통해.... 미묘한 감정이 생긴다.


* 19금

이 영화는 19금이다.
야한 장면은 없지만 성과 관련된 단어가 화면 가득 번역되어 나온다.
이성과 같이 보면 조금 민망할 정도의 수위 높은 단어들
몇몇 비속어에 대해서 재치있게 번역한 것에 또 한번 웃고...
- 도대체 난 왜 그 단어들을 알고 있을까 ?! 흠...

 

* 로맨틱 코미디에서 조금 벗어난

여자들은 정말 묘한 능력이 있다.
로맨틱 코미디만 빼고 영화 리스트를 보내며 어떤 영화가 보고 싶냐고 문자를 보내면

'요즘 XXXX 재미있다는데 이거봤어요 ?'라는 답장이 오는 경우가 잦다.
'으... 내가 그 영화 보기 싫어 그 영화 빼고 리스트를 보냈는데'라고 생각하지만 로맨틱 코미디를 봐야한다.
- 또... 막상 보면 재미있게 본다.

나같은 사람 입장에서 로맨틱 코미디는 지극히 비현실적인(하긴 내가 즐겨보는 SF나 판타지는 얼마나 현실적인가 싶지만)
연애 스토리에 티격티격 하다가 질질 짜다가 사랑하게 되는 뻔한 내용이 너무 싫어서였다.

이 영화는 달랐다.
초반에는 보기 싫은(?) 로맨틱과는 거리가 먼 내용들이 이어진다.
로맨틱을 꿈꾸는 여자 주인공에게 남자 주인공은 "당신이 원하는 이상형의 남자는 1-9번까지 게이예요 !"라며
남자들에게는 당연한일(?) 여자에게는 공공연한 비밀 혹은 불편한 진실...을 설파한다.

남자는 짐승이다.
남자들은 오직 머리에 섹스 밖에 없는 존재로 영화 내내 그려진다.

뭐.. 남자들끼리만 있는 술 자리에서  여자 얘기는 빠지지 않으며 다소 과장된 군대 얘기처럼 성적 얘기도 흔히 나오는
남자들 세상에서는 저정도는 별거아니지만 여자 앞에서는 감히(?!)하지 못하는 얘기들이다.

로맨틱.. 로맨틱...
이딴(?) 여자들이 바라는 판타지가 아닌 실제 남자는 이런 여자를 좋아해하는데 엄청난 공감이 갔었다.
- 다만, 미국적/서구적 시각도 어느 정도 포함되어 몇몇 내용을 빼고는 공감이 갔다.

 

* 그래도 뻔한 로맨틱코미디 공식

하지만, 이 작품 역시 뭔가 환상을 가질 여자들을 위해서인지(?) 뻔한 로맨틱코미디 공식으로 진행된다.

- 일단 영화 길이는 1시간 30분 정도
- 티격티격하는 남녀가 결국엔 사랑에 빠짐
- 1시간 정도 사랑의 진행. 20분 오해와갈등. 10분 화해 및 사랑. 해피 끝

로맨틱 코미디 특성상 결론보다 과정이 중요할 것 같아 그냥 스포일러성 발언을 하면...
그래서.. 이 영화의 결론은 뭘까 ?

여자들이 보기에는 다소 불편할 수 있는 내용을 대거 집어 넣고...
이것이 남자들의 본 모습이야(영화 속에서는 한 마초의 주장이지만)라고 얘기하다.

그러다가 결론은 ...
"사랑은 이유가 없다."로 끝난다.

그렇게 남자에게 사랑은 섹스 외에는 없다를 주장하던 마이크도
사실 알고보면 여자에게 상처 받았고....
진심으로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머뭇거리고 망설이고 고민한다.

남자는 짐승 or 남자도 진실한 사랑 앞에서는 달라진다.
아니면 짐승 같은 남자도 진실한 사랑을 할 수 있다 ?!

결론은.... 알아서...


 

Posted by mstoned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나뿐인지구 2009.09.20 1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론은...
    음...영화(드라마)는 영화(드라마)다?...
    (결혼과 연애는...환상과 호르몬(뉴스에서...2년 간다고 했던 것 같은)의 지배를 받는...)//
    ...
    현실은...
    뉴스 기사나, 실제 주변 상황이(친지,친구,회사,사회 등)...//
    ...
    더 현실에 가깝다는...//
    (제 죽마고우 중엔...
    아직 결혼한 사람 없고...
    ...
    고등학교1명,대학교1명,공군1명...결혼했다는...)

    • mstoned7 2009.09.20 1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흠... 제가 보기에는 나름 이 영화는 현실을 많이 반영한 겁니다. 남자입장에서 로맨틱 코미디 보면 토나옵니다. 드라마, 영화가 여자 다 버려놨다고 남자들끼리 푸념하죠. 하지만... 남자도 드라마처럼은 못해도 어느 정도는 해줘야합니다. 요즘은 TT

    • 하나뿐인지구 2009.09.27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