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정사놀이 (35) - 그는 재가입할까 ?

크.. 끝난줄 알았는데 2명 정도 더 남아있었네요.
그래서 진정한 끝은 35화입니다.

한달 사이 매니저가 또 바뀌었습니다.
제 담당 매니저께서 신종 플루에 감염되었다고 하네요.
- 얼른 완쾌되시길 빕니다.

11월에 남은 2명을 더 소개 받았는데 그날 인연 못만난거 아쉽다는 메일이 왔네요.
아직 남은 사람들하고 어떻게될지도 모르는데 너무 조급한거 아닐까요 ?



그 사이 새로운 시스템이 도입되었더군요.
원래 매니저가 약속 시간하고 조율해 줬는데 약속 시간을 맞춰주는 매니저가 따로 생겼더군요.
그냥 제가 연락하면 되는데 개인적으로는 누군가를 통해서 약속시간 잡는거 조금 답답하더군요.

2007년 가을 처음 가입할 때부터 큰 기대를 안했고 이게다 경험이라고 생각해서 그런지 담담합니다.

* 결정사 정리 (2007년 9월 ~ 2009년 11월)

- 총 57 명 프로필 받음
- 본인 거절 : 2 명
- 상대 거절 : 38 명 (상대 거절 66.6%)

- 만남 : 17 명
- 실제 만남 : 14 명 (24.56 %, 3명은 상대가 펑크)

- 애프터 신청 : 7 명
- 애프터 성공 : 2 명

제가 건 조건은 전문대 이상(원래 고졸 이상하려했지만 결정사에서 말림), 키 상관없음, 직업 상관없음, 특정 종교 제외 입니다.

결정사 가입한 여성들이 원래 눈이 높을 수도 있고 많은 돈을 내고 게다가 만남의 기회가 많다보니 자연스럽게 그렇게 될 수 있겠지만 쉽지 않더군요.

개인적으로 기억 남는 여자분은 제가 계산하고 있는 사이 사라지신 분...
전 지금도 외계인이 그녀를 납치했을거라고 굳게 믿고 있습니다.

그외 약속 당일날 아프다며 못 나오겠다고 하신분... 대충 감은 왔지만 예의상 푹 쉬라고 했지만 이후 연락 두절... ㅋ
그리고, 정말 제 마음에 들었던 몇 분...

개인적인 경험으로는 결정사나 소개팅이나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도 짝을 만나기 위해 이런 노력도 해봤다는 좋은 경험이 된 듯 합니다.

내년이면 34살인데 재가입 가능성은 현재로써는 낮아 보입니다.
하지만, 여름까지 여친이 생기지 않으면 조급한 마음에 재가입하지 않을까도 싶네요 ㅋ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아쉽게도 여기서 끝내야겠습니다.
이상 2년 동안 긴 연재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Posted by mstoned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잡다한 처리 2009.11.17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배필 만나시길 바랄께요^^

  2. 2009.11.17 15: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mstoned7 2009.11.17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래 이 바닥이(?) 그래요.. 내가 마음에 들어하는 사람은 남들도 마음에 들어할 가능성이 높답니다. 인연을 만나기 위해 노력해야겠죠.

  3. 2009.11.17 15: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mstoned7 2009.11.17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와 비슷한 체형이시네요. 그래서 고민도 같구요. 연애에 있어 키가 분명 걸리는건 사실입니다. 여자 입장에서 키 작은 남자보다는 키 큰 남자에게 매력을 느끼는건 당연하구요.

      이걸 깨닫기까지 30년 이상 걸려서 저도 30대에 처음 연애해봤습니다. 그래서 지금 생각해보면 제가 연애를 잘못했던 최대 걸림돌은 결국 자기 자신이었습니다.

      컴플렉스는 누구나 있습니다. 키 작은거요 ? 당연히 여자들이 좋아할지 없죠. 난 키 작은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는 거의 없습니다. (처음부터 난 못생긴 여자가 좋아하는 남자 보셨나요 ?) 다만, 제 경험상 키 작아도 다른 매력이 있으면 만나겠다는 여자는 꽤 있습니다. 키를 완전히 극복할 수는 없지만 키 외에 다른 매력을 보는 여자를 만나고 다른 매력을 어필할 수 있어야합니다.

      우선 마음가짐부터 중요한데 컴플렉스 있는 사람은 만날 수 있어도 컴플렉스를 마음에 가지고 전전긍긍하는 사람과는 만나기 어렵습니다.

      ps. 님과 차이라면 저는 학력이 SKY는 아니고 20대에도 여자한테 고백 좀 받았습니다 (쿨럭)

  4. 2009.11.17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mstoned7 2009.11.17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하고 싶은 말은 위에 있구요. 사실 저도 연애 경험이 많지는 않습니다. 다만, 여러가지 생각은 많이 했구요.

      제 글중에 키 작은 남자의 연애전략 같은게 있을텐데.. 그거 참고 하시구요.

      사실 뭐 저도 지금은 여친 없는걸요 ~ ^^
      이래라 저래라할 처지는 아닌 듯 합니다만 도움이 되었으면 싶네요.

      그리고, SKY면 똑똑한 남자 좋다는 여자도 많기 때문에 키 문제를 어느 정도 덮을 수 있을텐데요... ^^

      여자 문제 안풀린다고 공부만 하지마세요.. ㅎㅎ 여자들은 똑똑한 남자를 원하지만 공부만해서 답답할 듯한 남자도 싫어합니다.

      학교가 여의도하고 가까운데 기회되시면 여의도에 한번 오시면 제가 맥주 한잔 사드릴께요 ㅎㅎ 이런게 또 인연이니까요.

      잘되면 다음에 맥주 한잔 사세요 ㅎㅎ

    • 2009.11.17 16: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5. mstoned7 2009.11.17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네 한번 뵙는 것도 좋을 듯 싶네요. 여의도로 오기 힘들시면 제가 다리 하나 건너서 그쪽으로 가도됩니다. 제가 여대생도 몇명 알아서 기회되면 소개시켜 드릴 수도 있어요. 연락처 남겨주시면 제가 제 연락처 알려드릴께요. 그리고, 여자에게 친구로써 쉽게 다가갈 수 있는것도 잘 활용하면 장점이 됩니다. 많은 남자들이 여자와 친해지는 것도 힘들어하는 걸요. 문제는 친해진 다음에 남자로 보이기 인데.. 이게 쉽지 않습니다 -.-;; 하지만, 연예인이나 준 연예인이 아닌 다음에야 소개팅처럼 외모로 승부하는건 한계가 있답니다. 그리고, 친해지고 안될것 같으면 소개팅 받으셔도 됩니다.

  6. 하나뿐인지구 2009.11.19 15: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쿨캣님...저도...쿨럭...(연애해 본적이 없는...1인...)ㅜㅜ...

  7. 블루밍피피 2010.07.09 0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검색하다 우연히 들어왔는데...
    조금 죄송하지만'-'a 빵뻥 터지고 가요~
    글솜씨가 장난이 아니시네요~^ ^

  8. 2010.09.13 01: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2011.10.25 16: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