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라노; 연애조작단(2010)


시라노; 연애조작단 포스터

시라노; 연애조작단 포스터



- 홈페이지 : http://www.cyranoagency.com

- 감독 : 김현석
- 배우 : 엄태웅  / 이민정 / 최다니엘 / 박신혜  
- 시간 : 117 분
- 개봉 : 2010년 9월 16일

* 데이트용 : 물론 ! 강추
* 20자평 : 로맨틱 코미디에 거부감있는(?) 남자가 봐도 감정 이입되는 괜찮은 로맨틱 코미디

* 줄거리

'시라노 에이전시'는 연애에 서툰 사람들을 대신에 연애를 코치해주고 이뤄주는 사람들이다.

어느날 상용(다니엘 분)이 찾아와 의로하는데
문제는 희중(이민정 분)은 병훈(엄태웅 분)의 옛 연인이었다.

병훈은 작전을 은근히 훼방놓으려고 하는데...
뜻하지 않게 희중과 다시 만나게되면서 흔들린다.


* 광식이 동생 광태의 기억

김현석 감독의 전작인 '광식이 동생 광태'의 인상은 강렬했다.
좋아하는 여자한테 사랑을 표현하지 못하는 광식의 모습은 안타깝기도했고 본인의 모습이기도 했다.
5년이 지난 지금 몇 번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광식이보다 조금 진일보(?)했지만...
여전히 과거 광식이 모습이 남아있다.
그 작품 만큼 주인공과 감정이입이 된 작품도 없으리라...


* 재미있는데 뭔가 찡함은 덜 한..

상영시간 2시간.
그다지 지루할 틈 없이 재미있었다.
게다가 항상 웃기지는 않지만 간간히 뻥터진다.
(특히 김지영 씨 와인대사 대박)

사실 영화 속 작업 방법에 대해 궁금 했는데...
이래저래 정신없이 흘러서 뭘 어떻게 써먹어야 할 지는 모르겠다.
(영화보고 나서 화장실에서 본 남자들 무리도 방법을 써먹으면 정말 도움이 될까에 대해 얘기하고 있었다.)


영화 속에서 사랑의 본질은...
누군가 사랑이 원활히 이뤄지게 도와줄 수는 있어도
진정한 사랑은 본인이 진실한 마음을 가질 때 이뤄진다는게 아닐까 싶다.
(영화 결말부분에서 두 남자의 멘트를 통해서 잘 알 수 있음)

다른 영화처럼... 삼각 관계 중 누구와 이어질지 기대도 되었다.

하지만, 광식이 동생 광태처럼 주인공과 감정이입은 조금 적었다.
(병훈과 같은 상황을 경험한 남자라면 감정이입이 되었을까 ?)

 



주) 다음부터 영화 결말이 포함된 스포일러입니다. 영화를 보지 않은 분은 가급적 읽지 마시기 바랍니다.

 







 

* 결말


원래 대본을 가지고 마지막에 고백해야하는데...
짜여진 대본보다는 진심어린 마음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서인지..
병훈과 상용 모두 진심이 중요했다.
결국 진심은 통한다 ?!

그리고, 병훈과 희중의 헤어진 원인이 희중이 다른 남자와 자서 그런게 아니라...
병훈이 다른 여자와 잠을자고 죄책감에 헤어질 구실을 찾았다고 한다.
(반전이라면 반전인데... 헤어질 구실은 찾는 사람에게는 이런 방법도 많이 사용될 듯...)

결국 희중은 병훈의 시나로 에이전시를 눈치채고 상용의 마음을 받아들인다.




























 

 

Posted by mstoned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9.07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